심재철 바른 힘, 선한 정책

언론보도

언론보도
언론보도
게시판 상세보기
[문화일보] 민주당 일각 “최악 상황 올수도”… 한국당선 “高大, 입학 취소해야”
2019.08.22
의원실 | 조회 236
정의당은 소명요청서 준비

더불어민주당에서 21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게 딸의 의학 논문 제1저자 등재 등과 관련해 “해명이 안 되면 최악의 상황이 올 수 있다”며 사실상 ‘사퇴’를 염두에 둔 발언이 나오기 시작했다. 정의당은 오는 22일 조 후보자에게 그간 제기된 의혹 및 논란에 대한 소명 요청서를 보내기로 하면서 ‘조국 불가론’으로 가는 수순에 돌입했다는 해석이 나온다. 자유한국당은 조 후보자 딸의 부정입학 의혹을 집중 공략하며 대학 입학 취소와 조 후보자의 사퇴를 촉구했다. 

박용진 민주당 의원은 이날 CBS 라디오에 출연해 조 후보자 딸 문제와 관련해 “해명이 필요하다고 보고, 여기서 국민이 납득하지 못할 해명을 내놓는다면 최악의 상황으로 갈 수밖에 없다”며 “독특한 사례들이 계속되는 것이 국민과 우리 청년들에게 상대적 박탈감을 갖도록 하는 대상일 수 있다”고 말했다. 송영길 민주당 의원도 SNS에 글을 올려 “일반 국민이 볼 때 현재 제기되는 의혹들만 놓고 봐서는 납득하기 어려운 면들이 있어 보인다”고 말했다. 

정의당은 “사실관계 확인이 필요한 의혹·논란에 대한 정리 작업을 거의 다 했다”며 “내일(22일) 오전 내용을 검토한 뒤 조 후보자 측에 이를 보낼 것”이라고 말했다. 그동안 정의당은 부적격 후보자를 공개하는 이른바 ‘데스노트’를 작성했고, 해당 공직 후보자들이 대부분 사퇴한 바 있다. 

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는 이날 회의에서 “문재인 대통령이 조 후보자를 품으면 품을수록 정권의 침몰은 가속할 것이고, 민주당이 조 후보자를 감싸 안으면 감싸 안을수록 자멸을 촉진할 것”이라고 말했다. 심재철 의원은 “조 후보자 딸의 대학 부정입학이 확실한 만큼 고려대는 학교의 명예를 지키기 위해서라도 입학을 즉각 취소해야 할 것”이라고 주장했다. 한국당은 조 후보자를 업무방해 등의 혐의로 검찰에 고발하기로 했다.

한편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은 조 후보자의 딸 논란과 관련, “한국 사회에서 가장 민감한 부분인 자녀들의 대학 입학·취업과 관련해 불공정하다고 판단되는 국민적 정서가 있다”고 밝혔다.


김병채·윤명진·정철순 기자 haasskim@munhwa.com


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
2,187개(1/219페이지)
언론보도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
2187 [지면보도] [조선일보] 與대변인의 이상한 해명…'불법 도로 개설' 의혹에 번짓수 다 사진 의원실 2020.04.13 315
2186 [지면보도] 막말과 거짓말로 점철된 더불어민주당 이재정 후보는 즉각 사퇴하라! [선대 의원실 2020.04.12 275
2185 [지면보도] [뉴스핌] 안양 동안을서 6선 도전 심재철..."주민들, IMF 때보다 사진 의원실 2020.04.10 295
2184 [지면보도] [조선일보] 선관위, MBN 심재철-이재정 여론조사 위법 결론 사진 의원실 2020.04.10 82
2183 [지면보도] [단독] 與대변인 이재정, 父 상속 농지에 아스팔트 도로 불법조성 논란 파일 의원실 2020.04.08 86
2182 [지면보도] 심재철 후보, 소상공인 과세기준 1억원으로 인상필요 사진 파일 의원실 2020.04.08 94
2181 [지면보도] 국회 "심재철" 의원, 3회연속 '공약이행 우수의원' 선정 의원실 2020.04.08 87
2180 [뉴스영상] [단독입수] 친문대모(親文代母)의 친문 인사들에 대한 평 파일 의원실 2020.04.06 84
2179 [지면보도] [아시아경제] 통합당 선대위 발대식… 황교안·심재철·박형준·신세돈 공동위 사진 파일 의원실 2020.03.24 109
2178 [지면보도] [조선일보] 통합당 22명, 범여 개헌안에 발담갔다 진땀 사진 파일 의원실 2020.03.11 183
글쓰기
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  1   2   3   4   5   6   7   8   9   10  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