심재철 바른 힘, 선한 정책

재철생각

오뚝이 심재철
재철생각
게시판 상세보기
2007.01.25 “퍼주다보면 변하겠죠"
2016.04.29
의원실 | 조회 495
“퍼주다보면 변하겠죠"


국민의 세금이 올바르게 쓰여질지를 따지는 방송위원회에 대한 내년도 예산 심의가 2일 국회에서 있었다. 

예산안 중에는 ‘남북 방송교류’ 항목으로 내년도에 잡혀있는 45억원짜리 사업도 있었다. 이 사업은 올해는 13

억원이 잡혔던 것인데 내년에 급증한 것이다. 북측이 원하는 방송장비를 원하는 대로 주겠다는 것이다. 방송위는 

이 항목으로 원래 20억원을 잡았다가 기획예산처의 ‘지시’(명목으로는 협의조정이라고는 하나 사실상은 지시)

에 의해 45억원으로 늘려잡았음이 국회 심의에서 드러나기도 했다.

아무튼 이 예산안에 대해 본인은 지원하는 것도 좋은데 무작정 달라는 대로 줄 것이 아니라 주는 만큼 북한도 변

화되어야 할 것이 아니냐며 방송위원회를 상대로 따졌다. SBS가 10만 달러를 주고 지난 여름 가수 조용필씨의 평

양 공연을 성사시킬 때도 북측에서는 처음에는 녹화중계한다고 했으나 나중에는 돈만 받고는 입을 싸악 씻었던 

예도 들면서 본인은 우리의 지원을 북한의 변화와 연계할 것을 지적하고 주문했다.

그러자 열우당의 K모 의원은 자신은 심 의원과는 생각이 다르다고 말하면서 “퍼주다보면 변하겠조. 이 예산보다 

더 많이 갖다주어야 합니다.”라며 끝없는 퍼주기를 주문하였다.

북한 지원에 대한 집권 여당의 한 국회의원이 갖고 있는 인식이 너무나도 생생하게 보여진 한 장면이었다. 저런 

생각이 한 사람만의 생각일까…. 너무도 어이가 없어 헛웃음도 나오다 멈춰버린 하루였다.

2005. 11. 3
국 회 의 원 심 재 철
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
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
533개(50/54페이지)
재철생각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
43 2007.01.25 황우석의 논문 조작이 주는 아픔 의원실 2016.04.29 477
42 2007.01.25 우리 아이를 전교조한테 맡길 순 없습니다 의원실 2016.04.29 488
41 2007.01.25 수도분할이전의 위헌판결을 앞두고 의원실 2016.04.29 507
40 2007.01.25 왜 대선패배를 자초하는가 의원실 2016.04.29 495
>> 2007.01.25 “퍼주다보면 변하겠죠" 의원실 2016.04.29 496
38 2007.01.25 개헌이 밥 먹여주나 의원실 2016.04.29 500
37 2005.07.27 聯政의 목적 의원실 2016.04.29 478
36 2005.07.27 방송을 선거에 동원하려는 음모를 중단하라 의원실 2016.04.29 486
35 2005.07.15 비정상은 대통령 자신-한숨이 절로 나온다 의원실 2016.04.29 547
34 2005.07.15 민노당 좀 이상하네… 의원실 2016.04.29 470
글쓰기
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  41   42   43   44   45   46   47   48   49   50  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