심재철 바른 힘, 선한 정책

심재철 ON AIR

언론보도
심재철 ON AIR
게시판 상세보기
♬돈뿌려진다 선거매수 노골화
2021.02.25
의원실 | 조회 190


♬돈 뿌려진다. 세금이 뿌려진다. 돈주고 표사는 부패 선거 돼간다♬

4월 보궐선거를 앞두고 정권의 금권선거가 노골화되고 있습니다.

대통령부터 나섰습니다.

◇YTN, 2.19. 
강민석 청와대 대변인, 

“문재인대통령은 코로나에서 벗어날 상황이 되면 
국민위로 지원금, 국민사기진작용 지원금 지급을 검토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.”

작년 총선 때 선거직전 코로나 지원금을 주겠다고 약속해 큰 재미를 봤기 때문에 
이번에도 같은 수법을 쓰고 있습니다.

대상을 어떻게 할지, 얼마를 줄지 아직 결정이 안 되어있고, 4차 계획을 짜고 있는데 
대통령부터 나서서 5차 지원금 얘기를 꺼낸 것입니다.

문대통령은 또 1분기에 일자리 90만개를 만들겠다며 국민현혹에도 나섰습니다.

◇TV조선. 2.16. 
문대통령. 
“1분기까지 90만개 이상의 직접 일자리를 창출하겠다는
계획을 반드시 이행하겠습니다.”

그러나 이 일자리는 선거를 앞두고 국민 세금을 쏟아붇는 
가짜 일자리로 선거용 알바에 다름아닙니다.

이와 함께 홍남기 부총리도 소상공인에 대한 기준도 
현재 매출 4억원에서 10억원으로 올리겠다며 매수작전에 동참했습니다.

◇TV조선 9시뉴스. 
홍남기, 
“확정적으로 말씀을 못 드리지만 10억원까지 하려고...”

문정권이 이처럼 선거를 앞두고 돈을 뿌리겠다는 것은  
노골적으로 표를 사겠다는 것으로, 그 옛날 있었던 고무신선거나 다름없습니다.

민주당 시장들의 성추행 때문에 선거가 생겼는데 
민주당이 책임을 지기는커녕 노골적으로 선거매수에 나서고 있어 
나라가 더욱 더 망가지고 있습니다.

감사합니다.
수정 답변 삭제 목록보기
1,118개(1/54페이지)
글쓰기
처음페이지 이전 10 페이지   1   2   3   4   5   6   7   8   9   10   다음 10 페이지 마지막페이지